황룡면 행정복지센터 정상근무 시작… 주민들 ‘음성’

뉴스24 | 입력 : 2021/05/13 [14:23]

장성군 황룡면 행정복지센터 공무원들이 2주간의 자가격리 기간을 마치고 13일부터 정상근무를 시작했다.

 

  © 뉴스24


장성군은 앞선 
4월 29황룡면 직원 가운데 확진자가 발생(장성#46)하자 이틀간 시설을 폐쇄하고 방역소독을 실시했으며전 직원에 대한 2주간의 자가격리와 코로나19 검사·능동감시 조치를 이어갔다.

 

5월 3일부터는 본청직원으로 편성된 업무팀을 황룡면에 파견해 긴급 민원 안내를 지원했다.

 

또 황룡면 행정복지센터에 임시이동선별진료소를 마련해 주민들이 누구든지 무료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4월 29일부터 5월 12일까지 임시이동선별진료소와 보건소에서 진행된 황룡면 관련 코로나19 검사는 총 1011건으로장성#46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3(황룡면 직원 2가족 1외에 모두 음성이 나왔다이들은 모두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아 추가 동선이 발생하지 않았다.

 

장성군 관계자는 광주 등 인근지역의 감염 상황이 심각해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이라며 즉각적이고 선제적인 감염병 대응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