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규모 편백숲 보유한 장성군, 국내 최초 ‘숲배움터(LEAF) 국제인증’ 획득

덴마크 환경교육재단(FEE) 수여… 아시아에서 세 번째 ‘쾌거’

뉴스24 | 입력 : 2021/04/14 [16:58]

장성 축령산 편백숲이 국내 최초로 덴마크 환경교육재단(FEE)으로부터 숲배움터(LEAF, Learning about Forests) 국제인증을 획득했다국제적으로는 29번째 사례로아시아에서는 일본몽골에 이어 세 번째다.

 

  © 뉴스24


축령산 편백숲은 국내 최대 규모의 인공조림지다
편백나무는 스트레스 해소와 우울증 치료에 탁월한 효과를 지녔다산림청도 이같은 치유 효과를 인정해지난 2010년 축령산을 치유의 숲으로 지정한 바 있다.

 

숲배움터 국제인증을 수여한 환경교육재단은 덴마크 코펜하겐에 본사를 둔 국제적인 비영리단체다현재 전 세계 77개국에서 환경보호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인증은 크게 프로그램 인증과 시설 인증으로 나뉜다프로그램 인증은 숲의 생태를 몸소 체험할 수 있는 각종 놀이 및 교육활동을 국제적으로 인증받는 것이다시설 인증은 이러한 프로그램을 공식적으로 운영하는 시설에 부여한다장성군이 획득한 숲배움터 국제인증에는 프로그램과 시설 인증이 모두 포함되어 있다.

 

이번 국내 최초 숲배움터 국제인증으로장성군은 환경친화적인 체험교육 중심지로 새롭게 각광받게 됐다나아가군이 축령산 일원에서 추진 중인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축령산편백숲공간재창조사업축령산하늘숲길조성사업 등과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코로나 시대 치유 여행지로서의 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국내 최초 숲배움터 국제인증을 통해 축령산 편백숲이 자연과 인간의 지속가능한 공존을 위한 새로운 배움의 장으로 주목받게 됐다면서 국가의료시설인 국립심뇌혈관센터 설립과 건강한 친환경 먹거리 산지로 유명한 옐로우시티 장성이 대한민국 힐링 1번지로 나아가는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