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公‘목화토금수’, 브랜드 대상 수상

지역․농식품․문화부문 농식품부장관상

뉴스24 | 입력 : 2013/04/03 [21:32]

한국농어촌공사(사장 박재순)의 한방약초 공동 브랜드 ‘목화토금수’가  2013 국가 브랜드대상을 수상했다.

농어촌공사에 따르면, ‘목화토금수’는 한방약초의 상품화 및 대중화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3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개최된 ‘2013 국가브랜드 대상’에서 지역․농식품․문화분야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목화토금수’는 농어촌공사가 한방약초를 농업분야의 신성장동력 산업으로 육성시키고자 강화군, 안동시 등 12개 시․군과 공동으로 개발한 순수국산 한방약초 공동 브랜드이다.

‘목화토금수(木火土金水)’는 ‘음양오행설(陰陽五行說)’의 ‘오행’에 속하는 사람의 생활과 건강에 영향을 주는 지상의 다섯 가지 요소 ‘나무․불․흙․쇠(바위)․물’의 의미를 담고 있다.

공사 관계자는 “한방약초산업의 융․복합화와 6차 산업화 및 글로벌화를 지원함으로써, 농가의 소득창출과 농어촌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