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사창초교 총동문회, 훈훈한 사랑의 손길 전해

삼계면에 후원금 전달…태풍피해 입은 주민들 위로

취재본부 | 입력 : 2012/09/25 [13:09]
사창초교 총동문회가 연이은 태풍으로 시름에 잠긴 주민들을 위해 사랑의 손길을 전해왔다.

군에 따르면 최근에 사창초등학교 총동문회(회장 김종근)가 태풍피해를 입은 농가들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싶다는 뜻을 전하며 후원금 100만원을 삼계면사무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삼계면은 후원금으로 커피세트를 구입해 각 행정리 별로 마을회관에 비치, 지역 주민들이 수시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김종근 사창초교 총동문회 회장은 “태풍피해 지역의 모든 복구가 조속히 마무리 돼 연이은 태풍으로 멍든 농심이 하루빨리 치유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황주 삼계면장은 “태풍으로 시름에 젖어 있는 주민들이 후원금 소식에 밝은 미소를 지었다”며, “사창초교 총동문회의 따뜻한 마음을 이어받아 신속한 피해복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계면 사창초등학교 총동문회는 마을 주민들이 어려움을 겪을 때마다 매번 후원금을 지급하고 연말이면 불이이웃을 위한 성금을 전달하는 등 지속적인 이웃사랑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