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무대 군인 2명 추가 확진

뉴스24 | 입력 : 2020/12/04 [21:03]

장성군이 상무대 군인 2명이 추가 확진됐다고 전했다. 12월 2~3일 사이 미각 소실, 인후통, 기침 등의 증상이 나타났으며, 4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     ©뉴스24

 양성 판정을 받은 장성 27, 28번 확진자는 모두 군인으로, 상무대 최초 확진 환자(장성 6번)와 같은 부대 소속이다.

 

이로써 11월 27일 이후, 코로나19 감염이 확인된 상무대 군인은 총 23명으로 늘었다.

 

육군 측에서 11월 19일 이후 휴가, 외출, 면회 등 일체의 병력 이동을 통제하고 있어, 해당 확진자의 추가 동선과 민간인 접촉자는 없다.

 

군은 확진자가 머물렀던 자가격리소를 방역 소독하고 나머지 자가격리자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