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상무대 군인 3명 추가 확진”

뉴스24 | 입력 : 2020/12/04 [11:15]

장성군이 육군과 함께 상무대 관련 코로나19 전수 검사를 실시하는 가운데, 3일 3명이 추가 확진됐다고 밝혔다.

 

  © 뉴스24


추가 확진자(장성 24~26번)는 상무대 최초 확진자(장성 6번)와 같은 부대 소속 군인이다. 격리 중이었으므로 민간인 접촉자 및 추가 동선은 없다.

 

이들은 11월 27일 1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부대 내 격리 중인 11월 30일에서 12월 1일 사이 후각 저하, 인후통, 오한 등의 증상을 호소했다.

 

군은 즉각 2차 검사를 실시해 12월 3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장성군은 3일 21시 40분 재난 문자로 해당 내용을 조속히 전송했다.

 

장성군 방역 관계자는 “육군과 함께 부대 내 자가격리자 관리를 강화하고, 방역소독을 추가 실시했다”고 전했다.

 

장성군과 군 당국은 추가 확진자가 나올 것에 대비해 자가격리자들에 대한 집중 모니터링과 추가 검사를 진행 중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