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6번 확진자 발생…“마스크 착용, 외출 자제” 당부

뉴스24 | 입력 : 2020/11/27 [14:14]

  © 뉴스24


장성군이 27일 오전, 코로나19 장성 6번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알렸다.

 

6번 확진자는 23일부터 후각 마비 증상을 보였으며, 발열 등 여타 증상은 없었다. 27일 오전에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전라남도 생활치료센터로 이송 조치됐다.

 

감염 경로는 조사 중이며, 현재 군부대 접촉자 300여 명에 대한 전수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검사 결과는 수신 즉시 공개할 방침이다.

 

군은 확진자의 동선을 파악해 시설 임시 폐쇄와 방역 소독을 실시했다. 또 관련 내용을 재난문자로 전 군민에게 신속히 알리고 군청 누리집(홈페이지)에 게시했다.

 

군 방역 관계자는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다중 밀집 지역 방문과 모임을 최대한 자제하고, 항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