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얼큰 달큰 ‘고추장’에 이웃 사랑 담았어요”

황룡면 새마을부녀회, 직접 담근 고추장 이웃에 전달

뉴스24 | 입력 : 2020/11/25 [14:47]

  © 뉴스24


장성군 황룡면 새마을부녀회가 24일 ‘사랑의 고추장 담그기’ 행사를 열었다. 행사에는 새마을부녀회 회원과 황룡면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여했다.

 

회원들은 직접 재배한 고춧가루와 찹쌀풀을 이용해 정성스레 고추장을 담가 개별 포장했다. 이어서 오후에는 황룡면에 거주 중인 독거 노인과 장애인 등 100여 가구의 이웃에게 고추장을 전달했다.

 

황룡면 새마을부녀회 김하나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의 겨울나기에 도움을 주고자 행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행사장을 찾은 유두석 장성군수는 “한결같은 마음으로 매년 봉사에 나서고 있는 황룡면 새마을부녀회 회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면서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시름이 깊은 상황이지만, 힘들 때일수록 이웃을 먼저 생각하는 따스한 온정이 계속 전달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