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그래도 봄은 옵니다”

봄비 내린 옐로우시티 장성의 샛노란 ‘팬지’

뉴스24 | 입력 : 2020/03/26 [13:48]

 

  © 뉴스24

  © 뉴스24



봄비를 머금어 촉촉해진 장성읍 반구다리 정원의 팬지가 오가는 이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있다. 코로나 사태로 모두가 힘든 요즘, 샛노란 꽃잎들이 ‘그래도 봄은 온다’며 우리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건네는 것만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