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립중앙도서관 “더 쾌적하고 여유로워졌다”

재개관 기념 독서 ‧ 문화행사 열어… 군민 500여 명 참여 ‘성료’

뉴스24 | 입력 : 2019/12/30 [13:03]

 

 장성군은 최근 장성군립중앙도서관 재개관 기념 ‘독서 ‧ 문화행사’를 가져 500여 명의 지역주민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쳤다고 전했다.

 

먼저 토요일인 21일에는 크리스마스 컵케이크 만들기, 생각 쑥쑥 창의보드게임, 클레이 크리스마스 트리 만들기 등 다양한 참여형 프로그램이 열렸다.


또, 당초 계획보다 많은 인원이 접수해 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으로 장소를 변경해 진행된 인형극‘곰돌이의 크리스마스(21일)’와 ‘샌드아트 동화 이야기(22일)’는 어린이뿐만 아니라 함께 공연장을 찾은 어른들에게도 큰 호응을 얻었다.

 

앞서 장성군립중앙도서관은 지난해 10월 문화체육관광부의 ‘문화분야 생활 SOC 공모사업’에 선정돼 확보한 4억 원의 국비로, 올해 7월부터 약 5개월 간 전면적인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장성군립중앙도서관의 재개관을 기념하고, 새롭게 단장한 어린이 전용 자료실‘어린이 이야기숲’의 이용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리모델링 후 한결 쾌적하고 여유로워진 도서관을 군민 여러분께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장성군립중앙도서관이 읽고 생각하고 소통하는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자리잡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