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2020년 어르신 일자리’ 1,391명 모집

이달 13일까지 모집...소득공백 완화 위해 전년보다 한 달여 일찍 추진

뉴스24 | 입력 : 2019/12/08 [00:37]

 장성군이 지역 어르신들 사회활동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동절기 소득공백을 완화하기 위해 ‘2020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을 조기 추진한다.

 

▲     © 뉴스24


장성군은 지난해보다 한 달 앞당겨 2020년 1월부터 노인일자리 지원사업을 시작하며, 이에 12월 9일부터 13일까지 5일간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군은 이 사업에 총 47억여 원을 투입하여 총 1,391명의 어르신에게 일자리를 제공한다. 군은 일하기를 희망하는 어르신들이 누락 없이 일자리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난해 예산에 5억6천여만 원을 증액했다.

 

특히 올해는 어르신들의 사회활동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기존 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자에게만 제공했던 공익형일자리뿐만 아니라 만65세 이상 일반인이 참여할 수 있는 사회서비스형일자리와 만60세 이상 일반인도 참여 가능한 시장형일자리를 추가로 제공한다.

 

참여 대상 확대와 함께 사업기간도 늘어난다. 기존 9~10개월이던 사업기간이 11개월로 늘어나 일자리 지속성 또한 한층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사업은 △공익활동형 △사회서비스형 △시장형 △시골할머니장터형 등 4개 유형 의 12개 단위 사업으로 운영된다. 군은 사업 추진 시 공급과잉 및 사업누수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난달 사업수행에 필요한 수요조사를 수행했으며,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세부사업별 사업량을 배분했다.

 

참여 희망자는 이달 13일까지 신청서 등 제반서류를 주소지 읍·면 행정복지센터에 제출하면 된다.

 

사업 참여자로 확정될 경우 공익형 참여자는 월 30시간 참여로 월 27만원의 활동비를 지급받고, 사회서비스형은 월 60~66시간 근무로 월 54~59만원, 시장형은 월 30시간 근무로 월 40만원을 지급 받는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장성군은 다양한 실버복지 정책을 펼쳐 ‘실버복지1번지’로 불리고 있다”면서 “어르신에게 맞는 일자리를 창출하는 게 최고의 어르신 복지라고 본다. 일하기를 희망하는 어르신들이 모두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여 실버복지 체감도를 더욱 높여 가고자 한다”라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