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직장새마을협의회 “어르신의 보금자리, 고쳐드립니다”

회원 10여명 홀로 계신 어르신 댁 방문...벽지 도배, 장판 교체 봉사활동

뉴스24 | 입력 : 2019/08/16 [17:05]

 장성군 직장새마을협의회(회장 정재복)가 장성읍 부흥리에 홀로 계시는 어르신의 집을 찾아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을 펼쳤다.

 

▲     © 뉴스24


장성군 직장새마을협의회 회원 10여 명은 지난 3일 90세 오모 할머니의 낡고 오래된 주택을 방문해 집안 구석구석을 꼼꼼히 살폈다.

 

주택이 많이 노후 되어 자칫 잘못하면 부서질 수도 있는 열악한 상황이었지만 전문 기술을 가진 회원들의 의기투합으로 집수리는 순조롭게 진행되었다. 회원들은 방과 부엌, 마루 등 주택 전반에 걸쳐 도배를 다시하고 장판을 교체했다.

 

오모 어르신은 수리된 집을 보며 “집이 많이 낡아서 어수선했는데 이제는 깨끗해져서 잠도 솔솔 올 것 같아 기쁘다”며 “이렇게 더운 날씨에 구슬땀을 흘리며 집을 고쳐준 회원들에게 너무 고맙다”고 전했다.

 

정재복 장성군 직장새마을협의회장은 “매년 장성군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는데 어르신들이 좋아하시는 모습을 보면 힘이 난다”며 “우리의 손길이 필요한 분들을 위해서라도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에 나설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