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도시 장성, 올 여름도 뜨겁다

펜싱 청소년 국가대표팀, 20일부터 전지훈련 시작… 검도, 조정 선수단도 방문 - 2020년 공설운동장 완공… 도민체전 등 전국규모 대회 유치 기대

뉴스24 | 입력 : 2019/07/24 [09:05]

 장성군이 지역 이미지 제고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추진 중인 스포츠 마케팅이 올 여름에도 눈에 띄는 성과를 내고 있어 주목된다.

 

▲     © 뉴스24 장성공설운동장 조감도


장성군은 지난 20일 대한펜싱협회 청소년 국가대표 53명이 하계 전지훈련을 위해 장성군을 찾았다고 밝혔다. 청소년 대표팀은 오는 8월 8일까지 20일 간 장성군 홍길동체육관에서 전지훈련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또 선수들은 훈련이 없는 주말에는 축령산 편백숲과 황룡강,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장성 필암서원 등을 돌아보며 장성군이 지닌 천혜의 자연과 문불여장성의 전통문화도 직접 체험해볼 계획이다.

 

군은 앞선 6월에도 부산, 영광 등 5개 시 ‧ 군 고교 검도선수단 70여 명과 부산항만공사 조정선수단이 하계 전지훈련을 위해 장성을 방문했다고 전했다. 또 7월 20일부터 22일까지는 대통령기 전국 시도대항 조정대회를 장성호에서 개최, 12년 연속으로 전국규모의 조정대회를 유치하는 성과도 거뒀다.


이와 함께 장성군은 스포츠 인프라 확충에도 집중하고 있다. 2017년에는 국제 규격을 갖춘 축구장과 다목적 구장, 트랙, 씨름장 등을 구비한 종합 스포츠 시설인 ‘상무평화공원 축구장’을 개장했으며, 작년에는 국제규격의 테니스 코트 5개 면을 갖춘 ‘워라밸 돔 경기장’을 지었다. 또한 황룡강 인근에는 2020년 완공을 목표로 ‘장성 공설운동장’이 건립 중에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현재 장성군은 스포츠 마케팅과 함께 스포츠 인프라 확충을 활발히 이어가고 있다”면서 “장성 공설운동장이 완공되면 2022년 도민체전을 비롯한 전국 규모의 대회를 본격적으로 유치, ‘스포츠 도시 장성’의 위상을 보다 드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