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폭염 피해 최소화에 나선다

‘취약계층 폭염 대응 계획 수립’...9월까지 폭염 대응 관리

뉴스24 | 입력 : 2019/07/12 [19:42]

 장성군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폭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특별 대응에 나선다.

 

▲     © 뉴스24


장성군은 폭염에 취약한 독거노인과 허약노인, 건강위험 질환군 등을 대상으로 하는 ‘취약계층 폭염 대응 계획’을 수립하고, 더위가 지속되는 9월까지 대상자 관리에 집중한다고 밝혔다.

 

군 보건소는 폭염 취약계층의 가정을 직접 방문하거나 안부전화를 통해 대상자의 건강을 관리한다. 또 폭염을 피할 수 있는 ‘무더위 쉼터’의 위치를 안내하고 폭염대비 행동요령을 교육·홍보한다.

 

아울러 여름철 폭염특보 발령 시 가장 기온이 높은 낮 시간대(12:00 ~17:00)에 ‘무더위 휴식 시간제’를 운영하여 농사일, 체육활동, 야외작업, 각종 야외 행사 등을 자제하고 시원한 곳에서의 휴식을 취하면서, 물을 많이 마시도록 권장한다. 폭염특보와 관계없이 무더위가 예상될 경우, 마을단위 또는 취약계층 개개인을 대상으로 무더위 휴식 권장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특히 고령의 어르신은 폭염에 더욱 취약하므로 각별히 주의해야 하고, 논․밭 작업이나 장시간 야외 활동을 피해야 한다. 또 홀로 사시거나 만성질환이 있는 어르신은 평소 건강관리 수칙을 잘 지켜야 한다.

 

군 보건소는 관내 339개소 경로당 프로그램 운영 시 행동요령 포스터를 배포하고, 열사병 등 온열질환 증상 발생 시 대처방법을 안내하여 마을 어르신들이 폭염에 대비할 수 있도록 했다.

 

조미숙 장성군 보건소장은 “폭염으로 인한 건강피해는 건강수칙을 지키는 것만으로도 예방할 수 있다”면서 “물 자주 마시기, 더운 시간대에는 휴식하기 등의 행동요령을 꼭 지켜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