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공직자 8명 아름다운 퇴임

본청, 사업소, 읍면 등 공직자 8명 영예로운 공직생활 마무리

뉴스24 | 입력 : 2019/07/07 [09:10]

 2019년 상반기를 끝으로 장성군을 떠나는 퇴임공직자는 8명으로, 본청 2명, 보건소 2명, 문화시설사업소 1명, 평생교육센터 1명, 삼계면 1명, 삼서면 1명이다.

 

▲     © 뉴스24


군은 지난달 26일 군청 상황실에서 류이경 前총무과장의 명예퇴직을 축하하고 힘찬 새 출발의 성공을 기원했다.

 

한편 지난달 28일에는 삼계면 행정복지센터에서 배영식 前삼계면장의 퇴임식이 열렸다. 이날 퇴임식에는 가족, 후배공직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해 배 면장의 공로를 기념하고 새롭게 시작되는 인생 2막을 응원했다.

 

배 면장은 40여 년 공직생활의 노고를 인정받아 공로패와 인사기록카드, 꽃다발을 받았다. 또한 산림조합, 새마을협의회, 삼계면 이장협의회 등 여러 기관·사회단체로부터 감사패를 받아 가족들과 후배 공직자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배영식 前삼계면장은 장성군 황룡면 출신으로 1979년 11월 인천시 강화군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한 후 1981년 8월에 장성군으로 전입해 육림담당, 원예특작담당, 산림보호담당, 편백육림담당 등을 거치며 2015년 사무관(5급)으로 승진했다.

 

배 면장은 업무 추진 능력을 인정받아 청장 포상 3회, 도지사 포상 3회, 군수 포상 3회를 수여했다. 풍부한 산림행정 경험을 통해 얻은 공직 노하우를 동료와 함께 나누는 온화한 성품으로 존경을 받았으며, 군민들의 고충도 내 일처럼 적극 나서서 해결하는 곧은 사명감으로 주민들의 신의가 두텁다.

 

이 밖에도 평생교육센터 이선화 사무관, 환경위생과 김덕환, 보건소 양혜선, 정용욱, 문화시설사업소 김영식, 서삼면 김기종이 6월 말을 끝으로 공직을 마무리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