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여성농업인 문화생활 지원 ‘대폭 확대’

지원 금액 20만 원으로 100% 인상… 지원 연령도 70세→75세

뉴스24 | 입력 : 2019/05/09 [10:43]

장성군이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지원사업의 규모를 100% 확대했다. 지원 금액을 종전의 연 10만 원에서 20만 원으로 인상했다. 또 지원 연령도 만20세부터 만70세까지 지원하던 규정을 조정해 만75세까지로 확대했다.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지원사업은 문화적 여건이 열악한 농촌지역 여성농업인들의 문화생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금년부터 지원이 대폭 확대되어 여성농업인들의 호응이 높다. 장성읍 행정복지센터에서 만난 여성농업인 김옥자 씨는 영화감상이나 외식할 때 행복바우처 카드를 요긴하게 썼다는 얘기를 주위에서 많이 들었다올해부터 지원액이 두 배로 늘었다기에 서둘러 신청하러 왔다고 했다.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카드는 군내 주소를 둔 해당 연령의 여성농업인이면 신청 가능하며, 신분증을 지참해 농협 군지부를 방문, 2만 원의 자부담금을 내면 20만 원 권 행복바우처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단 타 분야에 사업자 등록이 되어 있거나 농업 외 전업적 직업이 있다면 신청할 수 없다.

 

또 발급일로부터 연말까지 이용 가능하며, 도서구입과 영화감상, 음식점, 안경점 이용 등에 사용할 수 있다. 단 자체 상품권을 발행하는 대형마트나 백화점, 유흥 및 숙박업소, 병원이나 약국 등 의료분야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KTX나 항공료 등 교통료나 통신요금 납부 등에도 이용 제한이 있으며, 연극이나 공연 등 예약 및 취소가 빈번한 가맹점에서도 사용이 불가하다.

 

장성군 관계자는 발급신청 전 미리 유선 상으로 신청대상 해당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좋다사용제한 업종도 잘 확인하셔서 이용에 불편함이 없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여성농업인 행복바우처 카드 발급 및 이용에 관한 문의는 각 읍면 사무소 산업담당이나 농업기술센터 담당부서(061-390-8408)로 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